​​​지분가치(Equity Value)

지분가치란 기업에서 주주의 지분에 해당되는 가치를 의미합니다.

핵심요약
  • 지분가치(Equity value)는 기업의 가치 중 지분투자자에게 귀속되는 가치를 의미함
  • 지분가치 현재 시장가격, 상대적 가치평가, 절대적 가치평가 등의 방법을 사용해서 계산할 수 있음
  • 지분가치와 기업가치(Enterprise value)를 혼용해서 사용하면 안됨

지분가치(Equity Value)의 계산법

1. 시장가격(Market price) 기준
분석대상 기업이 주식시장에 상장되어 있으며, 현재 주식가격이 합리적인 가격으로 형성되어 있다고 가정할 경우, 시장가격을 활용하여 지분가치를 계산할 수 있습니다.


2. 상대가치 평가방법
1) 유사기업의 시장거래배수 (Trading Comps) 비교
동일한 산업이나 지역 내에서 비슷한 규모로 운영되는 기업을 비교하여 기업의 가치를 평가할 수 있습니다. EV/EBITDA, EV/Revenue, P/E 등 유사기업들을 추려낸 후 배수 및 비율들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2) 과거 M&A 거래배수 (Transaction Comps) 비교
과거에 이뤄진 인수합병 거래를 바탕으로 하는 가치평가하는 방법입니다. 인수합병을 위해서 지급된 프리미엄을 반영한 수치로서, 기업간 M&A를 진행하기 앞서, 그리고 진행 중에 중요한 근거로 사용되는 지표입니다. 동일한 산업 내에서 유사한 규모의 운영 및 동일한 유형의 구매자를 알아내는 것이 중요합니다.

3. 절대가치 평가방법
1) 현금흐름할인법(DCF)
시장가치는 미래현금흐름을 추정하고, 적절한 할인율로 할인하여 현재가치에 도달하기 위해 할인된 가치를 나타낸다.

한편, 내재적 가치평가의 경우, 배당 할인 모델을 사용하여 회사의 주당 순 현재가치를 추정하는 것이 더 선호됩니다.

2) 자산 접근 방법
자산으로 접근하는 방법은 기업이 보유하고 있는 조정된 자산과 부채를 계산하여 시장공정가치(Fair Market Value)로 산정합니다. 조정된 자산과 부채에는 무형자산, 재무상태표외 자산, 미기록부채가 포함됩니다. 시장공정가치로 계산된 자산과 부채의 차이는 순조정자산(net adjusted asset)의 가치입니다.

지분가치(Equity value)가 시가총액(Market capitalization)과 다를 수 있나요?

시가총액(Market capitalization)은 현재 주가와 유통주식수를 곱해서 계산되는 수치입니다. 주가가 기업의 가치를 정확히 반영하는 경우, 지분가치와 시가총액이 동일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보통 가격과 가치는 동일하지 않으므로, 지분가치와 시가총액은 다를 수 있습니다.

분석하는 기업이 다른 상장된 기업의 상당한 지분을 보유하고 있으며, 그 지분가치가 분석 대상 기업의 가치에 유의미한 수준을 차지할 경우, 가치평가를 위해서 단순히 시가총액*보유 지분율(%)을 계산하는 것 보다 지분가치를 직접 계산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특히 지주회사의 가치평가를 진행하는 경우, 각 자회사의 지분가치를 평가 후 SOTP 방식으로 계산하기를 권고드립니다.)

지분가치와 장부가치(Equity book value)는 다른가요?

장부가치는 단순히 기업의 재무상태표 상 자산과 부채의 차이입니다. 즉, 기업의 미래 현금이익에 대한 가치가 반영되지 않았습니다. 만약 기업의 미래 현금이익이 기업의 자본비용보다 높을 경우, 지분가치는 장부가치보다 높을 것 입니다. 반대로, 기업의 미래 현금이익이 자본비용 보다 낮거나 음수로 예상될 경우, 지분가치는 오히려 장부가치보다 낮을 것 입니다.

지분가치(Equity value)가 0 보다 작을 수 있나요?

일반적인 경우 지분가치는 0보다 작을 수 없습니다. 기업의 지분투자자는 본인이 투자한 금액만큼만 위험을 부담하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투자자로서 기업에 대한 특정 약정사항(보증 등)이 있을 경우, 투자에 대한 지분가치가 0 보다 작을 수 있습니다. 기업의 정기보고서 주석에서 약정사항을 파악함으로써, 투자대상에 대한 우발 채무등을 반드시 확인해야 합니다.

개념의 이해를 돕는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