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집주선(Best Efforts)

모집주선(Best effort)은 자금조달의 주선자(보통 투자은행)가 계약 요건을 충족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성실히 수행하겠다고 체결한 계약입니다. 금융시장에서 (증권)발행회사가 기업공개 또는 회사채 등의 유가증권을 발행할 때 발생하는 위험을 부담하며, 모든 업무를 투자은행에 위탁하는 방법을 말합니다. (투자은행은 모든 증권을 판매하겠다는 것은 보장하지 않음.)

핵심요약
  • 모집주선(Best Efforts)은 회사가 증권을 발행할 때 담당 투자은행이 회사의 요구사항을 충족하기 위해서 최선을 다하겠다는 내용을 담은 계약임
  • 모집주선에서 회사와 투자은행은 최소 발행금액에 대한 계약을 체결함
  • 모집주선 계약은 주로 증권에 대한 수요가 낮은 시장에서 회사 증권에 대한 흥행 여부가 불투명할 때 작성됨

모집주선(Best Efforts)는 언제 사용되는 건가요?

회사는 주식, 채권 등의 증권을 발행할 때 투자은행의 도움을 받습니다. 증권발행 업무는 주식기업공개(IPO), 유상증자(Rights issues) 및 회사채 발행 등이 있습니다. 이때 발행회사와 투자은행은 증권의 최소 발행금액에 대한 모집주선 계약을 체결할 수 있습니다. 계약을 맺으면 증권 발행인은 IPO가 마감된 후 모금될 최소 금액을 대략적으로 예측할 수 있습니다.

대부분의 경우 “모집주선” 계약은 일반적으로 열악한 시장 상황 또는 더 많은 위험을 수반하는 증권 발행에서 사용됩니다. 이러한 시나리오에서 증권에 대한 수요는 일반적으로 낮으며 공모물량 전체가 판매되지 못할 수도 있습니다. 예를 들어, 투자은행이 발행한 증권의 흥행이 어려울 것으로 예상한다면 전체 증권을 인수하기 위한 오퍼링(총액인수)을 제공하지 않을 것입니다.  이는 총액인수를 시행할 경우 해당 물량을 판매하지 못할 위험이 있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투자은행은 모집주선(Best efforts) 계약으로 고정수수료를 받는 데 필요한  물량만 판매하려고 노력할 수도 있습니다.

투자은행은 최선의 계약에 따라 고객의 요구를 충족시키기 위해 충분한 주식을 인수할 수 있습니다. 이때 투자은행은 공모를 주선하고 발행 증권을 대중에게 판매하는 보증인 또는 대리인 역할을 할 수도 있습니다. 이 경우 보증인은 일정 수의 주식을 투자자에게 판매하고, 발행자가 가능한 한 최상의 가격을 받을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일부 투자은행은 발행을 촉진하기 위해 다른 은행과 파트너쉽을 구축합니다.

모집주선(Best Efforts)과 총액인수(Firm Commitment)의 차이는 무엇인가요?

총액인수(Firm Commitment)는 투자은행이 발행인에 대한 보증인이 되어 전체 주식을 매입하는 것 입니다. 보증인의 이익은 판매하는 주식 또는 채권 수와 스프레드(할인된 구매 가격과 주식을 판매한 가격)에 따라 결정됩니다. 총액인수는 모집주선과 달리, 증권 발행 공모가 잘 될 것이라고 예상될 때 투자은행이 사용하고자 합니다.

개념의 이해를 돕는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