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산유동화증권 (Asset Based Securities, ABS)

자산유동화증권(Asset-backed Securities, ABS)은 여러가지 기초자산을 한 곳에 모아(pooling), 이 집합을 토대로 증권(Securities)를 발행한 금융상품입니다.

핵심요약
  • 자산유동화증권은 여러가지 기초자산을 한 곳으로 모아 투자 특성에 따라 조각내에 판매하는 것을 의미함
  • 자산유동화증권의 기초자산으로 주택담보대출, 자동차대출, 학자금 대출 등의 다양한 자산이 있음
  • 다양한 투자기회를 제공하지만, 신용위험도 내포하고 있는 금융상품임

자산유동화증권(ABS)은 어떻게 만들어지나요?

자산유동화증권을 만들기 위해 금융기관들은 여러 개의 대출을 하나의 증권으로 묶은 후(pool, 풀) 투자자들에게 판매합니다. 이 풀(pool)은 주택담보대출, 신용카드 빚, 학자금 대출, 자동차 대출과 같은 많은 종류의 대출을 포함할 수 있습니다. 각각의 대출금을 별도로 각 투자자에게 매각하는 것은 각각의 금융상품(대출금)에 대한 리스크를 측정해야하고, 해당 리스크를 선호하는 투자자를 각각 매칭해야하는 번거로움이 있습니다. 하지만 자산 유동화 과정(Securitization)을 통해서, 각각의 대출금을 한 덩어리로 모아서, 종합된 수익(원리금 상환)과 위험을 여러개의 조각(tranche)을 나눌 수 있습니다. 즉, 이자 및 원금 지급은 투자자에게 이전되는 반면, 각 자산유동화증권에는 기초자산의 일부만 포함되어 있기 때문에 채무불이행 위험은 최소화됩니다. 각 풀은 위험 수준과 수익률에 따라 분리됩니다. 위험도가 낮은 자산 이자율 낮은 반면 위험자산은 더 높은 이자율을 제공합니다.

이로써 투자자들에게는 추가 투자 기회를 제공하고, 금융기관은 더 많은 금융상품을 제조(대출금을 늘림)할 수 있습니다. (추가로, 신용이용자는 더 쉽게 대출을 받을 수 있습니다.)

자산유동화증권(ABS)에는 어떤 대출상품이 포함되나요?

자산유동화증권은 본질적으로 은행, 신용조합, 기타 대부업체와 같은 다양한 금융기관이 보유하고 있는 소규모 자산의 풀입니다. 이 중 대부분의 자산은 개인에게 주택담보대출, 카드 빚, 자동차대출, 학자금 대출 등의 다양한 형태로 제공되는 대출입니다. 대출은 대출 제공자에게 이자 및 원금 상환을 제공하기 때문에 대출자의 재무상태표에 자산으로 기록됩니다.

자산유동화증권(ABS)의 장점은 무엇인가요?

1. 위험 가능성이 있는 대출로부터 보호
자산유동화증권을 발행하는 은행이 누리는 혜택은 잠재적으로 위험한 대출이 재무상태표에서 제거된다는 것인데, 이는 대출이 증권화되어 외부 투자자들에게 팔리기 때문입니다. 자산유동화증권을 통해 자산을 매각함으로써, 그들은 더 많은 대출을 발행하거나 다른 사업목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새로운 자금원을 얻을 수 있습니다.

2. 보다 안정적인 대체투자 수단 제공
투자자들에게 자산유동화증권은 국채보다 높은 수익률과 높은 안정성을 제공하는 대체 투자 수단입니다. 자산유동화증권도 다른 시장에 투자하고자 하는 투자자들에게 포트폴리오 다양화를 제공합니다. 또한, 모든 투자자들이 담보대출이나 신용카드를 통해 소비자에게 직접 대출할 수 있는 상황은 아니지만, 이런 대출자산을 기초자산으로 둔 자산유동화증권에 투자하는 것으로 유사한 위험-수익 구조에 노출될 수 있습니다.

3. 채무불이행(디폴트) 리스크 및 기타 신용위험 감소
자산유동화증권을 매입함으로써 투자자들은 본인들이 대출을 해주지 않고도 다양한 자산의 이자와 원금 상환을 받을 수 있습니다. 각 증권은 모든 기초자산의 일부만을 포함하므로 채무불이행 및 기타 신용위험의 위험은 최소화됩니다. 반대로 특정 금액을 1 개 주체에게 대출해줄 경우 채무불이행 리스크(Credit risk), 상대방 리스크(Counterparty risk)는 훨씬 더 높습니다. (100명 중 100명이 모두 망할 경우 vs. 1명 중 1명이 망할 경우)

자산유동화증권(ABS)의 단점은 무엇인가요?

모든 투자와 마찬가지로 자산유동화증권에도 다음과 같은 위험이 여전히 존재합니다.

1.실사부족
투자자들이 맹비하는 자산유동화증권에는수백 개의 기초자산이 있을 수 있습니다. 이 경우, 광범위한 조사를 실시하지 않고는 기초자산의 신용위험을 평가하기가 어려울 수 있습니다. 개인투자자의 경우 그러한 수준의 실사를 수행할 수 없을 수 있으므로, 예상치 못한 위험에 노출될 수 있습니다.

2. 중도상환에 의한 수익률 감소
자산유동화증권도 기초자산의 차입자가 대출금을 조기에 상환하기로 결정할 때 발생하는 중도상환 위험이 적용될 수 있습니다. 이 경우, 증권 보유자의 수익률이 낮아질 수 있습니다.

3. 경기 침체 시의 채무 불이행 가능성
마지막으로 기초자산이 연체된 경우 일부 위험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각 증권은 각 기본 자산의 일부만 포함하므로 채무 불이행 위험은 광범위한 자산에 분산됩니다. 그러나 기초자산이 높은 리스크를 가지는 경우 경기 침체기에 채무불이행으로 인한 피해를 입을 수 있습니다.

자산유동화증권(ABS)이 글로벌 금융위기에 어떠한 영향을 미쳤나요?

2008년 글로벌 금융 위기 동안, 많은 은행들은 모기지 담보 증권(MBS)이라고도 알려진 자산유동화증권을 발행했습니다. 그러나 많은 투자자들은 그 유가증권이 채무불이행 가능성이 높은, 질 낮은(subprime) 주택담보대출에 의해 뒷받침되고 있다는 것을 알지 못했습니다. 당시 자산유동화 증권과 이에 대한 추가 파생상품이이 규제되지 않자 은행들은 수많은 ABS를 발행했습니다. 이러한 증권들은 질이 낮은 대출이라고 할지라도 신용평가기관으로부터 신용등급 AA나 AAA 등급을 부여받았으며, 따라서 안전한 투자로 간주되었습니다. 연기금 등 많은 기관투자자들은 채무불이행의 근본적인 위험성을 모른 채 계속 증권을 매입했습니다. 그러나, 대출자들이 대금을 갚지 못하고 주택담보대출을 연체하기 시작하자 기초자산의 가치가 없어져 주택담보대출 시장이 붕괴되고 결국 수조 달러의 투자가 소실됐습니다.

개념의 이해를 돕는 관련기사

이해가 되지 않거나 문의가 필요하시다면

문의하기 또는 team@financepresso.co.kr 메일주세요!